미국 홈스쿨 가정 급증...공교육 위기

박진하 2010-10-13 (수) 17:23 7년전 257  
http://www.imh.kr/b/B19-330

[앵커멘트]
미국에서는 학교를 가지 않고 부모에게서 교육을 받는 '홈스쿨' 학생들이 지난 10년 사이 70% 넘게 늘었습니다. 학교가 틀에 박힌 교육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는 불만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이광엽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다섯 자녀를 두고 있는 서브랄 씨 부부는 홈스쿨 가정입니다. 학교가 마음에 들지 않아 자녀 모두를 집에서 가르치고 있습니다.

[녹취:알렉스 소브랄, 홈스쿨 부모] "A, B 또는 C의 길로 가야한다고 교육을 받습니다. 여기서 우수한 성적을 내지 못하면 뭔가 문제가 있는 것으로 인식됩니다." (You are taught that you have to go to A, B, and C, and if you're not excelling here, there is something wrong with you.) 이런 홈스쿨 가정이 10년 사이 급증했습니다. 최근 미국 교육부 자료를 보면 홈스쿨 학생들의 수는 지난 1999년보다 74%나 증가한 150만 명에 이릅니다. 홈스쿨 가정의 상당수는 학교 환경이나 교육 방식이 마음에 들지 않아 자녀를 학교에 보내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종교적 이유로 홈스쿨을 택한 경우보다 많아졌습니다. 홈스쿨 가정들은 서로 모임을 만들어 경험을 공유하면서 자녀들이 친구를 사귀도록 돕고 있습니다.

[녹취:제시카 해논, 홈스쿨 부모] "요즘에는 교육 자원들이 훨씬 많아져 자녀들을 가르치는데 굳이 전문 학자 수준까지 될 필요는 없습니다. 도움이 되는 자료가 널리 쌓여 있습니다." (There are more resources available today. You don't have to become a scholar to teach your children. There are tons of resources out there to help you.) 하지만 자녀를 집에서 가르치다 갈등이 빚어지는 경우도 흔합니다.

[녹취:로라 브로디, 홈스쿨 경험 부모] "우리는 굉장히 좋은 경험을 쌓고 성공을 거뒀지만 (자식과) 싸움도 하고 신경전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이런 문제를 다룬 홈스쿨 책들을 보지 못했습니다." (We had a very, good experience, a lot of successes. But also al lot of fights and power struggles. I didn't find homeschooling books anywhere that were talking about that.)

홈스쿨이 추세로 자리를 잡으면서 영리나 비영리 분야 모두에서 관련 커리큘럼 개발도 폭발적으로 증가했습니다. 미국 부모의 홈스쿨 선택은 앞으로 더욱 늘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이곳 캘리포니아를 비롯한 주 정부들이 예산 부족을 이유로 학교에 대한 지원을 크게 줄이고 있고 교사들도 무더기로 해고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YTN 이광엽[kyuplee@ytn.co.kr]입니다.

박진하 님의 홈스쿨기사 최신글 [더보기]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추천
268 <ebs 라디오 행복한 교육세상>(2017년 12월 14일[목]) - 시네마 키즈 / 정근이네 정… 0
267 “우리 가족은 고전학교를 열었습니다” 두 아이와 함께 전병국씨의 교육실험 6년 3
266 “하고 싶은 거 다해” 5남매 모두 홈스쿨링 하는 박지헌 1 0
265 <스무살 임하영 아프리카에 가다, 그럼에도 희망을 말하는 이유> 0
264 일리노이주 홈스쿨링 학생 수 증가 "학교에서 배우는 것보다 낫다" 0
263 홈스쿨링 가정 세금공제 혜택 법안 0
262 도내 홈스쿨링 학생 수천 명… 공교육 사각지대 묵인하는 교육청 0
261 “무신론 교육 반대” 홈스쿨링한 쿠바 목회자 징역형 0
260 부모+전문가 수업, 하이브리드형 홈스쿨링 유행 0
259 "스스로 길을 찾는 법, 학교 밖 스승들에게 배웠죠" 0
258 학교 그만두고 MIT 합격한 소녀…비결은? 0
257 아동학대범 몰리는 '홈스쿨링' 부모들…"제도정비 시급" 1
256 조지아서 ‘홈스쿨링’ 인기 1
255 충북 홈스쿨링 43명…관리감독에 '몸살' 0
254 4년째 홈스쿨링 중! 제주 아이들 0
253 "홈스쿨링 합니다" 아이들 괜찮을까? 1 0
252 '악동뮤지션' 어떻게 탄생했을까? 부모들이 들려주는 홈스쿨 이야기 1 0
251 홈스쿨링의 장단점 ① 1 1
250 중국의 홈스쿨링, 더 이상 괴짜 가정의 기행 아냐 1 0
249 핀란드, 홈스쿨링 학생 수 증가 1 0
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1. 사랑지기- 16,842점
2. 아이짱- 4,375점
3. kjhlyh- 3,257점
4. 복있는사람7- 3,061점
5. 니엘- 3,044점
6. 별빛그림- 3,002점
7. joyfulmom- 2,605점
8. 꼼지락꼼지락- 2,523점
9. 하루여행자- 2,279점
10. 새것- 2,102점
11. 빛의자녀들율온권- 2,013점
12. 계란- 2,003점
13. 형통맘- 2,001점
14. 미담맘- 1,878점
15. vneun- 1,818점
16. 꿈이찬아들- 1,710점
17. 이경화- 1,660점
18. 감사와기쁨- 1,427점
19. milktealuv- 1,301점
20. 에스더정- 1,261점
 
homeschoolcenter.co.kr dcty.co.kr
개인정보보호책임자: 박진하 | Tel: 050-5504-5404 | 주소: 경기 성남시 수정구 복정동 639-3 정주빌딩 B1 | E-mail: 4idad@naver.com
Copyright 2011 ⓒ www.imh.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