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경의 열매] 이동원 (25) 기독교 교육의 대안 ‘글로벌 홈스쿨링 아카데미’ 열어

홈스쿨기사



[역경의 열매] 이동원 (25) 기독교 교육의 대안 ‘글로벌 홈스쿨링 아카데미’ 열어

보아스 0 802 2023.12.19 17:45

[역경의 열매] 이동원 (25) 기독교 교육의 대안 ‘글로벌 홈스쿨링 아카데미’ 열어


교회가 합력 공동체 교육에 적극 참여 / 문제가 되는 진화론, 동성애 사상에서 우리 자녀를 보호, 하나님 자녀로 양육

기사입력 2023.10.26 03:04 기자명김아영


 

a91d9ebc05c4df941092f61467137aa2_1702975472_0137.jpg
이동원 목사가 2009년 주일 예배 때 ‘글로벌 홈스쿨링 아카데미’에 참여하고 있는 한 어린이의 간증을 듣고 있다.
 

지구촌교회의 사역 중 2008년 시작한 ‘글로벌 홈스쿨링 아카데미(GHSA)’가 있다. 본래 지구촌교회도 기독교 세계관과 가치관에 근거한 대안학교를 시작할 뜻이 있어 사역연구팀(TFT)을 결성해 한창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그동안 누군가 “한국에 있는 많은 대안학교가 정부로부터 정식적인 교육 기관으로 인정받지 못하고 있는데 그런 교육을 하는 것이 맞느냐”고 이의를 제기해 우리 교회는 홈스쿨링 쪽으로 방향을 선회했다.


미국에서는 200만명 이상이 합법적으로 홈스쿨링을 하고 있고 이에 대한 역사도 100년 이상이나 된다. 현재 우리 기관에서는 5~19세까지 약 200여명이 등록해 홈스쿨링 교육을 받고 있다. 홈스쿨링은 문자 그대로 가정에서 이뤄지지만 교회가 합력해 공동체 교육에 적극적으로 참여한다. 현재도 교회가 6명의 스태프를 지원하는데 사실상 기독교 교육에 필요한 모든 것을 제공하고 있다. 아마 국내 홈스쿨링 기관으로는 가장 큰 규모의 교육을 감당하고 있다고 본다.


홈스쿨링은 공교육에서 문제 되는 진화론, 동성애 사상으로부터 우리 자녀를 보호하고 하나님의 자녀로 양육하는 우리 시대 기독교 교육의 대안으로 꼽힌다. 이따금 교회에 갔다가 밝고 공손하게 인사하는 청소년들이 있어서 알아보면 홈스쿨링을 하는 학생들이었다. 그동안 많은 기독교 대안학교들이 탄생했는데 홈스쿨링은 한국교회가 연구할 또 하나의 교육적 대안이 아닐까 싶다.


2009년 미국에 있는 공식적인 침례 교단 소속 6개 신학교 중 하나인 골든게이트(현 게이트웨이) 신학교에서 ‘헤스터 렉처’ 특강 강의를 부탁받은 일이 있었다. 한국교회의 존재 가치가 조금씩 미국 교단과 신학교에도 알려지면서 미국이 한국에서 선교한 나라이지만 이제는 거꾸로 미국 신학교에 영향을 끼칠 한국인 설교자를 찾다가 내가 추천받았다는 소식을 들었다.


나는 개인적으로 주어진 특별한 기회에 두 개의 강의 주제를 선정했다. 하나는 ‘성령과 설교’라는 주제였고 나머지는 ‘포스트모던 시대와 강해 설교’였다. 두 강좌를 통해 나는 미국교회와 미국 신학교, 그리고 미국 선교사와 설교자들에게 받은 은혜의 빚을 다소나마 갚는 보람을 느꼈다.


‘성령과 설교’에서 나는 성령의 역할과 우리 책임의 균형을 강조했다. 설교는 설교를 준비하는 설교자의 인간적 작업이지만, 설교 텍스트인 성경이 성령의 감동으로 된 말씀임을 믿는다면 성령의 인도하심을 구하지 않고는 이뤄질 수 없는 작업이라고 강조했다. 그리고 둘째 강좌에서는 포스트모던이란 우리 시대의 특성을 알고 청중들에게 민감하게 다가갈 줄 알면서도 시대와 함께 변할 수 없는 말씀의 영광과 권위를 드러내야 한다고 설교했다.


강의를 듣던 한 교수님의 반응이 인상 깊게 남아 있다. 한국 선교사로 한국 신학교에서 강의하던 분이 강의가 끝나자마자 연단으로 다가와 포옹했다. 그러면서 그분은 “오늘 한국에서 선교사로 사역했던 일이 결코 헛되지 않았다. 한국교회의 성숙함을 확인한 자리였다”고 하시면서 눈시울을 붉히며 나를 격려해주셨다. 그분의 격려를 나는 오랫동안 잊지 못할 듯하다.


정리=김아영 기자 singforyou@kmib.co.kr


출처 : 더미션 https://www.themissi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67968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90 사립학교·홈스쿨링 선택하면 연간 ‘6500달러’ 지원 보아스 04.25 373 0
289 "홈스쿨을 하는 학부모도 납세자"... "홈 스쿨에 대한 육성방안 고려해야" 보아스 04.25 383 0
288 빠르게 성장하는 美홈스쿨링…팬데믹 이후에도 여전한 인기 보아스 04.25 427 0
287 홈스쿨링이 아이의 사회성에 미치는 영향 보아스 04.25 309 0
열람중 [역경의 열매] 이동원 (25) 기독교 교육의 대안 ‘글로벌 홈스쿨링 아카데미’ 열어 보아스 2023.12.19 803 1
285 ‘美 추방 위기’ 홈스쿨링 독일 가족…1년 체류 허가 받아 보아스 2023.10.25 1040 0
284 독일서 홈스쿨링 허용한 기독교 학교 폐쇄당해 보아스 2023.10.25 1062 0
283 칠레 법원, 홈스쿨링 ‘합법’… 美 자유수호연맹 “부모 권리의 승리” 보아스 2023.08.07 1498 0
282 홈스쿨링 합법화에 대한 찬반 의견과 홈스쿨링을 직접 해본 사람들의 이야기도 들어보았다! 보아스 2023.08.07 1701 1
281 “9남매는 모두 홈스쿨링 중” 이 가족이 살아가는 법 [속엣팅] 보아스 2022.09.28 3262 2
280 美, 공교육 우려 끝 크리스천 학교 설립 씨앗학교 2022.08.16 1941 3
279 10가구 중 1가구‥美 홈스쿨링 '급증' 보아스 2022.01.20 2465 0
278 프랑스의 홈스쿨링 관리 체계 보아스 2021.04.12 3435 3
277 홈스쿨링 아빠의 '내가 홈스쿨링을 하는 이유'? 보아스 2021.04.12 3816 4
276 집·책방···학교 아닌 곳 학교 삼아 다양한 활동하며 내게 필요한 공부해요 댓글+1 보아스 2021.04.12 3510 2
275 제주도 독수리 5남매의 웃음 일기 “홈스쿨이요? 홈스 쿨(Home’s cool)이죠. 쿨하게 멋진 집!” 댓글+1 보아스 2020.11.10 4783 4
274 홈스쿨링 금지 주장하는 좌파들, 왜? 댓글+10 보아스 2020.09.28 4542 7
273 홈대안교육과 홈스쿨링 도입 네아이아빠 2019.07.09 4541 4
272 동성결혼 반대했다고 ‘왕따’… 호주서 ‘홈스쿨링’ 증가 댓글+1 겨울 2018.09.17 5822 1
271 미국 홈스쿨링 경쟁력 어떻길래 계속 늘까 댓글+4 겨울 2018.09.11 14663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