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과 아내의 자존감

보아스 2018-01-12 (금) 11:14 2년전 2456  
https://www.imh.kr/b/letter-1549

 

 

남편과 아내의 자존감
 

사람들은 남자든 여자이든, 누구나 자신들의 존재 가치를 인정받기를 원합니다, 그렇지만 그 방법 면에서는 남자와 여자 사이에 큰 차이가 있습니다.

남자들은 가정이나 직장에서 존경받을 때, 그리고 자신이 하고 있는 일에서 큰 성과가 나타날 때 자신의 가치를 확인하게 됩니다.

실제로 많은 남자들이 하는 일에서 성공할 때 성취감을 느끼지 않습니까? 높은 자리로 승진했을 때는 또 어떻습니까? 자신이 개발한 기술이 주위 사람들로부터 높게 평가될 때도 예외가 아니지요?

의사는 자기 환자로부터 그리고 사업가는 사업 동료들이나 고객으로부터 칭찬받게 되면 절로 힘이 샘솟게 되지요.

가정에서도 마찬가집니다. 남자가 가장으로서 가족들로부터 존중받게 될 때, 그는 힘이 솟아오르면서 가정에서의 자신의 가치에 만족하게 되겠지요.

이와 대조적으로 아내의 입장은 다릅니다. 아내는 맛있는 저녁 식사를 준비하지요. 그렇지만 그렇게 애써 준비한 저녁도 한번 먹어버리는 것으로 끝납니다. 저녁을 준비하느라 수고한 주부에게 가족들은 고맙다는 표현조차 잊고 살지도 모릅니다.

그 외에도 빨래나 청소 같은 허드레 집안일들은 남자들의 사회생활에 비하면 그렇게 값어치를 인정받지 못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지요. 이렇게 생각하는 아내들은 자존감을 찾지 못하면서 쉽게 절망해 버리게 됩니다.

자, 그렇다면 아내들은 언제 자존감을 가질 수 있을까요? 네 남편으로부터 사랑을 받을 때이지요? 아내가 이루어 낸 가정 살림에서의 놀라운 성과 때문이 아니라, 남편의 무조건적인 사랑을 통해서입니다.

다시 말씀드리면, 남자는 아내로부터 존경을 받을 때, 그리고 여자는 남자로부터 사랑을 받을 때, 최고의 자존감을 느끼게 된다는 것이지요.

그러므로 우리는 이 같은 남자와 여자 사이의 차이점을 중요하게 생각해야 합니다. 그래서 가정에서 남편과 아내가 서로 자존감을 찾는데, 진정한 동반자가 되어야겠지요.

따라서 아내는 남편을 존경하면서 남편의 성취를 위해, 그리고 남편은 반대로 아내를 사랑함으로 상대의 자존감을 높일 수 있도록 애써야 합니다.

남자와 여자 모두는 하나님의 형상을 따라 지음 받은 귀중한 존재이지만 남자들은 노동과 수고와 땀 흘림을 통해 그리고 여자들은 해산과 자녀 양육, 그리고 남편을 돕는 삶을 통해 하나님의 뜻을 이루게 됩니다. 여성들이 사회생활에서의 성공보다 가정에서 아내와 어머니에게 부여된 삶을 존귀해 여겨야 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강안삼)

 

 

 

 

남자들만위하여+여자들만위하여

션티 펠드한+제프 펠드한 | 미션월드

베스트셀러 『여자들만 위하여』를 쓴 작가가 이번에는 남편과 힘을 합쳐
여자들의 내면생활 속으로 들어가는 열쇠를 나누어주고 있다.
저자, 션티 & 제프 펠드한은 전국에 사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과학적인 설문조사와 수백 명의 여성들을 인터뷰한 결과를 바탕으로
남녀 간의 친밀한 관계를 향상시킬 수 있는 책을 만들어냈다.
이 책이야말로 아내의 마음으로 안내해주는 정확한 지도책이다.

 

 


에스더정 2018-01-31 (수) 13:01 2년전
아 남편을 존경해야겠습니다..알면서도 잘 실천 못하는데 퇴근하고 오면 공손히 인사하기, 칭찬과 격려하기 잊지 말아야겠네용 ^^
주소 추천 0
해피나무야 2018-11-01 (목) 10:33 1년전

알고있으면서도 실천이 잘 안되어는데, 애써보겠습니다.

주소 추천 0
감사2211 2019-01-04 (금) 00:23 1년전

노력해 보겠습니다,, 갑사해요

주소 추천 0
세남매맘 2019-02-14 (목) 18:21 1년전

핸드폰에 저장된 남편의 네임은 '존경하고 사랑하는 내남자'라고 되어있습니다. 그러나 정작 삶에서는 남편을 존경하고 존중하고 있는지 다시금 생각해 보게 되네요.

주소 추천 0
로고스홈 2019-02-25 (월) 10:28 1년전
하나님의 형상을 따라 지음받은 귀중한 존재, 하나님의 시작으로 바라보겠다는 다짐을 하게됩니다. 감사합니다.
주소 추천 0
아둘맘 2019-03-29 (금) 18:17 1년전
알고는 있지만 .. 잘 실천이 안되는 건 저의 문제인것 같습니다..ㅠ 저희 집에 남자만 세 명인데 부끄럽고 속이 답답하더라도 존중하는 말을 많이 하도록 노력해야 겠네요..^^;
주소 추천 0
생강맘 2019-04-24 (수) 15:40 1년전
성경적 원리로 자신을 한 번 되돌아보게 됩니다. 감사합ㄴ다.
주소 추천 0
주바라기09 2020-05-16 (토) 09:21 2개월전
감사합니다. 늘 들어 알고 있다고 생각하면서, 다시 읽어보니 하나님의 원리가 여기있음을 깨닫게 됩니다.
주소 추천 0
hi
다음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추천 조회
남편과 아내의 자존감 8 0 2457
973 갈등을 실제적으로 해결하기 2 0 1767
972 스스로 성경 묵상하기 3 0 1726
971 가정은 사역공동체 0 1596
970 마음의 변화 0 1583
969 남편은 현모양처를 원한다 1 1794
968 가정의 파괴자 두려움 0 1235
967 가지치기 하시는 하나님 0 1323
966 죄의 네가지 증상 1 1 1760
965 감성적 유산 0 1020
964 자존감 vs 자존심 0 988
963 날마다 성경 세미나 0 948
962 스스로 말씀 묵상하기 0 915
961 경건주의 0 872
960 남편 칭찬하기 0 1275
959 대화를 파괴하는 무기들 1 0 1125
958 능력의 한계를 느낄 때 0 1794
957 교만과 자존감의 차이 0 1201
956 건강한 부부대화 0 805
955 데이트의 환상 0 774
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1. 지주원맘- 5,237점
2. 새벽이- 3,350점
3. 아이다섯맘- 2,632점
4. 티미맘- 2,291점
5. milktealuv- 2,129점
6. 우노엔젤- 1,891점
7. 에셀나무24- 1,820점
8. joyfull01- 1,816점
9. 군화신부- 1,630점
10. 네나무맘- 1,474점
11. 배움터- 1,145점
12. kjhlyh- 1,096점
13. 조은맘- 492점
14. 겸손하게- 299점
15. 보아스- 128점
16. 세천사맘- 118점
17. 감사와기쁨- 111점
18. 아빠포비- 101점
20. 샬로미- 91점

 
homeschoolcenter.co.kr dcty.co.kr
개인정보보호책임자: 박진하 | Tel: 050-5504-5404 | 주소: 경기 성남시 수정구 복정동 639-3 정주빌딩 B1 | E-mail: 4idad@naver.com
Copyright 2011 ⓒ www.imh.kr. All rights reserved.